콘텐츠로 바로가기 대메뉴로 바로가기 부메뉴로 바로가기

거친 젊음과 6.25의 흔적이 고스란히 남아있는 곳 / 철의삼각전적지 관광사업소로 오세요

금강산전기철도교량

철의삼각전적지사업소 홈페이지 방문을 환영합니다.

HOME > 안보견학 > 금강산전기철도교량

금강산철도교량, Geumgangsan track bridge

금강산 전철은 경원선의 중심역이었던 철원역을 시발점으로 종착지인 내금강까지 총연장 116.6km를 1931년에 ‘철춘철도주식화’에서 부설하고 금강산 전기철도주식회사에서 별도 관리 및 운영된 것이다.


원래 일제는 창도의 풍부한 지하자원인 유화철을 흥남 경유 일본으로 반출하기 우해 주민들의 강제 노동력동원과 중국인들을 고용하여 1차로 1921년부터 1926년까지 부설하고, 2차로 1926년부터 1931년에 걸쳐 창도에서 내금강까지 부설하면서 전기시설로 전환하고 금강산 관광과 자원수송을 병행하였다. 이 전철은 매일 8회 운행하였으며 내금강까지의 요금은 당시 쌀 한 가마 값인 7원 56전으로 보통사람들은 엄두도 못냈다고 한다. 1936년 당시 연간 이용객은 약 15만 4천여명. 정연리 한탄강 계곡에 남아 있는 전철교량은 2004. 9.4. 근대문화유산 등록문화재 제112호로 지정 관리하고 있다.